본문 바로가기

족자카르타 메리어트

(2)
뭐든 급하게 계획하면 체한다- 보로부드르 사원 족자카르타 이번 족자카르타 여행의 가장 큰 목적은 바로 보로부드르 사원을 방문하는 일이었어요. 세계 유네스코 문화 유산이자 7대 불가사의 중 하나 인 곳이라 가기 전부터 기대가 컸었죠.  --> 족자카르타 메리어트 호텔이 궁금하다면? - 족자카르타로 여행을 떠나보신 적 있으세요? 기왕 가는 거 해돋이를 보는 것이 좋겠다 싶어, 호텔에서 차량을 예약해 새벽 3시 30분에 출발하게 되었지요. 지난 글에서도 언급하였지만, 갑자기 잡은 여행이고 연말이었기에, 클룩에서 차량 예약을 할 수 없었어요. ( 제가 예약을 하려 했던 연말에는 클룩 예약이 2020년 부터 가능 하였거든요 ㅠ) 그래서 클룩에 비하면 거의 2배 차이인 호텔 차량을 예약 하였답니다. 차를 주차장에 세우면 기사님이 위에 보이는 장소까지 같이 가주세요. 위..
족자카르타로 여행을 떠나보신 적 있으세요? 여러분의 여행 스타일은 어떻게 되시나요? 미리 꼼꼼하게 맛집이며 둘러 볼 곳을 철저히 계획하고 떠나는 스타일 이신가요? 아니면, 그때 그때 즉흥적으로 여행을 떠나는 편이신가요? 저는 굳이 말하자면 후자에 더 가까운 복합형인 것 같습니다. 아시아 나라가 아닌 곳은 나름 계획을 세우는 편이기는 한데, 그렇다고 맛집 같은 곳까지 찾아보는 스타일은 또 아니구요. 그냥 욕심 부리지 않고 가고 싶은 곳 몇 군데만 크게 정해 놓고 나머지는 흐름에 맡긴다고나 할까요? 보통은 웬만하면 시즌에는 여행 계획을 세우지 않지만, 2019년 12월 연말 번갯불에 콩 구워 먹듯 급하게 예약하여 족자카르타로 아주 짧은 2박 3일의 여행을 다녀왔어요. 출발 2일전에 예약한 것이라, 비행기표는 물론 평상시 가격의 무려 2배인 가격을 지..